Exhibitions

구동희, “Overwhelming Memories of Transcendental Approach”, 2018, HD color video, sound, 30min

PERIGEE ARTIST #15 구동희
"Overwhelming Memories of Transcendental Approach"

2018.03.09. FRI ~
2018.05.12. SAT

오프닝 2018. 3. 16 (금) 18:00
작가와의 대화 2018. 4. 7 (토) 14:00-16:00 *이메일 사전접수

<"초월적 접근의 압도적인 기억들" _흥미로운 시대를 가로지르기>
신승오(페리지갤러리 디렉터)

구동희의 작업에 관한 이전 글들을 읽으면서 그것을 바탕으로 작업들을 살펴보면 뭔가 살짝 내용이 어긋나 있음을 발견한다. 그가 지금까지 다루어 왔던 작업들은 내용이 일단 가지각색으로 다르고, 영상작업과 설치, 오브제 작업, 디지털 프린트 등 사용하는 매체도 전시나 상황에 따라서 변하기 때문이다. 이러한 그의 작업은 이전의 글들을 바탕으로 몇 가지의 단어들로 추려볼 수 있는데, 급변동성, 가벼움, 연쇄작용, 비정형, 변덕스러움, 날것, 단순함, 투명함 등이다. 작업 전반에서 이러한 비슷한 성향의 단어들 언급되는 것은 무엇인가 특정한 단어들 만으로 충분한 설명이 되지 않는 다양한 것에 대한 작가의 관심을 잘 보여준다. 따라서 그의 지금까지의 작품과 전시에 관련된 여러 텍스트들은 현재의 작업을 유추하게 할 수는 있지만, 지속적으로 새로운 것들을 담아내는 구동희의 현재의 작업을 따라가기가 쉽지 않다. 이번에 선보이는 <”초월적 접근의 압도적인 기억들”>에 관한 글은 최대한 그의 작업에서 볼 수 있는 세부적인 장면들을 분석하기보다는 현재의 작업의 기본적인 구조와 제목을 바탕으로 작품에 대한 이야기를 기술함으로써 관객들과....

<“Overwhelming Memories of Transcendental Approach”> – Cutting Across an Interesting Era

Seung Oh Shin (Perigee Gallery Director)

When examining Donghee Koo’s works based on previous articles on them, I often discover they are slightly in disagreement with what those essays describe. The motifs she has thus far addressed are quite various in terms of content and the mediums she has employed also vary depending on the situation and exhibition, straddling video, installation, object work, and digital print. A few keywords chosen to represent such works are “rapid variability,” “lightness,” “domino effect,” “atypicality,” “capriciousness,” “rawness,” “simplicity,” and “transparency.” These words are mentioned to refer to how her works display her concerns with a variety of things that cannot be sufficiently couched in specific idioms. Therfore, it is hard to expound Koo’s works which have constantly captured something new even though they can be deduced using texts of great diversity on her pieces and exhibitions. This essay on <“Overwhelming Memories of Transce....